소소하게 수다나 떨자는 곳입니다. 무슨 얘기든지 좋습니다.
단, 이메일/전화번호/사이트주소 등이 포함된 글은 광고글로 처리합니다.

영화를 진지하게 하고싶습니다.

영화는삶

조회

1277

댓글

13

2017년 06월 12일 17시 53분 22초 *.242.10.218

안녕하세요 저는 나이 23살인 군필자 남자입니다.

최근들어 고민에 빠지게 되었습니다..예전부터 하고싶었던 영화가 너무 하고싶습니다.

어렸을때부터 영화를 보는것 좋아하고. 영화에 대한 관심이 높았습니다.

그리고 문득 영화쪽에 일하면 정말 행복할꺼 같다고 막연하게  생각했습니다.

하지만 꿈과 현실에 부딪히면서 현실을 택했습니다.

집안사정은 안좋고 영화에 미쳐보고 싶었지만 너무 겁이 났습니다

만약 잘 안되면 어떡하지?성공 못하면 돈도 못벌고 안좋은 생각등등 정말 이것만 보고 살면 망하면 감당이 안될꺼같다는 생각이

들었습니다.

그리고 도망갔죠 해보지도 않고. 전 겁쟁이입니다.

그렇게 세월이 흘러.

밥벌이 할수 있는 기술직으로 일하고 있는 중.

문득 생각이 들었습니다.

"아 정말 영화 한번도 안해본거 후회할꺼같다."

친구등등 주변에서 하고싶은거 꼭 도전해봐야 되지 않겠냐.많은 조언등.얘기를 듣고

제 자신이 너무나 겁쟁이였습니다.

이제 뒤로 물러서지 않고 뛰어들려고합니다.

제 최종목표는 영화감독입니다 꼭 하고싶습니다.이제 후회는 하고싶지 않습니다.

제자신에게 거짓말을 하고 싶지 않습니다.

더이상 나이 먹기 전에 해보고 후회하고싶습니다.

 

고민이 있습니다.

대학부터 가야되나.아니면 현장박치기를 할것이지.

대학을 어떻게해서든 꼭 들어가고싶지만.

현장을 가면 또 경력이 쌓이고 대학이 이 영화판에서 중요한지 잘 몰르겠습니다.

대학부터 가서 시작해야될까요?

현장부터 가야될까요?

대학을 가는 것이 좋을 거 같습니다.
2017.06.12-20:02:25
대학을 가시고, 중간중간 현장을 뛰면 되겠네요. 어떤 길을 선택하는 감독이라는 목표를 달성을 보장해주진 않을듯합니다. 대학을 안가고 성공한 사람도 있고, 현장 경험으로만 올라가신 분들도 있으니. 스스로한테 한번 진지하게 질문해보세요. 어떤 길이 자신의 적성에 잘 맞는지. 두 갈래 중에 명확한 답이 안나온다 싶으면, 정석으로 가는 게 좋을 듯합니다. 대학 가세요
2017.06.13-10:35:09
어느지역에 거주하시나요?
2017.06.13-21:52:34
사실, [대학] 자체가 중요하진 않죠.
체계적인 커리큘럼을 통해 습득하는 지적 학습도 중요하겠지만, 그곳을 통해 형성되는 인맥이 사실상 이 업계에서 살아남을수 있는 생명과도 같다보니...
2017.06.13-23:07:34
제 주변 지인은 대학을 가지않고 자기 돈을 모아서 스탭을 모으고 글을 써서 연출을 했었습니다.
직접 해보고 앞길을 정하는것도 나쁘지 않았어요.
대학을 가면 체계적으로 배우고 인맥이 쌓일수는 있겠지만
잘하는 스탭들을 통해서 전문적인 지식을 직접 보고 느끼고 배우는게 좋을수도 있다고 생각했습니다.
어중간하게 학교가는거 보다는 현장을 느껴보고
진짜로 공부해야겠다는 생각이 들때 가는 것도 좋은 방법인거 같습니다
2017.06.14-12:54:09

KD

비밀글입니다.

2017.06.14-16:08:05

비밀글입니다.

2017.06.16-13:39:07

KD

비밀글입니다.

2017.06.16-15:18:06

KD

비밀글입니다.

2017.06.14-16:11:53

비밀글입니다.

2017.06.16-13:39:33
어딜 가느냐보다 간단하게 스마트폰카메라든 뭐든 들고 영상을 촬영해보는 것이 중요하다고 생각합니다. 학교가 영화를 만들어주지도 않고 의외로 방향도 제시못해주는 경우가 많으며, 심지어 학생의 시간을 낭비시키는 경우가 가장 많습니다.

전공과 관련없이 직업이나 직무를 갖는 요즘 추세가 그런이유때문이죠.

영화를 시작하려면 카메라를 들고 하나하나 깨달아가면서 배워야합니다.
아무런 제작팀에 가서 열정하나로 배울 수도 있습니다만, 그런 경우는 자기가 하고싶은 역할을 한다기보다는 누군가 시키고 따라서 하다보니 내가 할줄 아는 역할이 그게 되는 것입니다.

남들이 만든거 보고 따라서 흉내내고, 직접만들어보세요.

하다보면 그 길이 자기 길일 수도 있고, 그저 영화감상하는 매니아였다는 걸 깨닫거나 둘중 하나입니다.
2017.07.02-15:00:12

비밀글입니다.

2017.07.07-03:39:11

비밀글입니다.

2017.08.02-22:22:39
제목댓글 글쓴이 날짜 읽음
공지 광고글 특히 성인광고들 좀 올리지 마세요 3 관리자 2017.06.02 2094
미술팀 관련해서 궁금한게 있습니다 1 빵모 2017.07.06 761
임금체불과 대처방법 찐찐 2017.07.05 878
웹드라마를 제작해보고싶습니다! 5 오리털파 2017.07.04 855
사기 11 geon24 2017.07.04 1825
내가 사랑하는 영화들 7 단러브스 2017.07.02 777
영화를 사랑하는 친구를 만나고 싶어요 13 단러브스 2017.07.01 1040
드론가격 장난하나요 3 21세기폭스 2017.06.30 1917
스타워즈의 수분 증발기가 현실로~! 2 주크럽의 2017.06.28 405
전날촬영취소라니.. 5 Kkand 2017.06.26 2717
자기 발로 찾아가서 일해놓고 임금 적게 준다고 욕하는 배우분들께 51 시드니박 2017.06.24 3821
고등학교 로케이션에 대해 2 도니도니 2017.06.22 797
갑자기 등장해 무료 제작지원을 호소하는 감독님들에 대해 5 kissgoon 2017.06.21 1509
고 2 학생입니다 4 길을잃은 2017.06.17 864
경험없지만 성실한 막내 필요하신분 1 덕구아저 2017.06.16 1203
요즘 공모전쪽에서 나름 대박인게 있네요 바듀기 2017.06.15 1328
현장에서 뛰고싶습니다 2 영화// 2017.06.15 1405
진작 이 홈페이지를 알았더라면. 3 justfolks1214 2017.06.13 1151
(펌)(추천 영상)요즘 화제라는 여자목소리 내는남자 프리에이 2017.06.12 495
영화를 진지하게 하고싶습니다. 13 영화는삶 2017.06.12 1277
새벽까지 촬영하면서 야간, 연장 수당 안 주면 신고 및 청구 하세요 4 찐찐 2017.06.09 1430
  • 이 게시판의 설정 정보
  • 레벨이 0인 회원은 1시간에 한번씩만 글을 쓸 수 있습니다
  • 이 게시판의 권한 정보
  • 새 글을 쓰실 수 없습니다
  • 댓글을 쓰실 수 없습니다

회원들이 게시판등을 통해 등록한 사진,비디오,게시물등의 저작물은 등록한 회원에게 모든 권리와 책임이 있습니다. 그 외의 컨텐츠는 기본적으로 크리에이티브 커먼즈 저작자표시-비영리-변경금지 2.0 대한민국 라이선스"를 따릅니다.저작권에 위배되는 자료가 있을때는 민원창구를 통해 알려주시면 확인후 즉시 삭제 하겠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