비 오는 날이면 좋겠고.. 그게 아니어도 커피 한잔쯤 옆에 있으면 좋겠고... 스피커에서는 끈적한 브루스나 나른한 보사노바 정도면 딱 좋겠고...

연기지망생이 요청해서 올린글 이강영

pcps78 pcps78

조회

1217

댓글

3

2016년 01월 30일 08시 24분 25초 *.229.229.22

연기지망생들에게 드리는글 

이글은 구독자의 요청에 의해 작성하게된글입니다 

저는 다른 이들이 말하지않은 점에 대해 말하려고 합니다 

1-마음의 근육을 만드십시요 

2-순수한 바탕을 가지려고 지향하십시요 

3-최소한 10년을 투자한다는 각오를 가지십시요

4-에너지 낭비를 하지마십시요 

5-이완이라는 문제에 대하여 

6-매력은 어디에서 올까요 

7-연기의 실적 테크닉 이라는 면에서 

8-대사외우기 문제

9-자의식을 넘어서기 

 

지망생들 에게 먼저 요구하는 것은 마음의근육을 기르라고 한 말 입니다 

노력을 했는데도 성과가 미약할때 좌절하거나 우울증에 걸리지 않을 만큼의 마음에 근육을 기르라는 것입니다 

어차피 살다보면 많은 난관과 어려움에 맞닥드릴 겁니다 

그 과정에서의 모든 어려움을 마음의 근육을 기르는 기회로 삼으십시요 

당신이 이겨내는 또는  견디는 그 모든 것들이 마음의근육을 기르는 데는 도움이 될 좋은 기회들 입니다 

보통 연기자의 맨 밑바탕 이라고할수 부분은 순수한 마음에서 출발한다는 점을 강조하고싶습니다 

이런말을 하는  이유는 본바탕에 순수한 마치 어린아이처럼 그 순수한 마음의 토대가 아니고서는 

무엇이라도 즉 어떤 인물이라도 표현할수있는 가능성이라는 측면에서 적합치 않다는 겁니다 

표피적으로는 가능하겠지요 그러나 연기의 본질적인 면으로는 진정으로서의 극치를 가야 하는게 정답인데 

그게 가능하겠느냐고 생각됩니다 본성은 비열하거나 저열한데 위대한 인물을 연기한다 ?

이런경우를 말하는 겁니다 

최소한 10년 을 투자한다는 각오를 가지고 도전해보라고 권하고싶군요

연기자의 길은 마라톤과도 같다 -아마 김윤석씨가 말한것같네요  

운이 좋아 길거리 캐스팅으로 순식간에 배우가 되기도 하지만 저는 그 정도의 각오가 필요하다고 생각됩니다 

운을 따지기보다는 실력이 갖추어지면 반드시 기회가 왔을때 그 실력이 표출될수 있다고 보며 그 실력에 걸맞는 

존재감이 형성될것이라고 봅니다 

영화제작자나 캐스팅 담당 그리고 연출 자의 입장에서 보면 인재가 없다라는 생각을 자주 이야기 한답니다 

연기자 입장에서는 나는 시켜만 주면 하는데 기회가 없다고 푸념할수 있는데 이런 간극을 제대로 이해한다면 

어느것이 정답일지 아실겁니다 

그리고 에너지 낭비라는 측면에서 이야기 하고져 합니다 

질투하지 마십시요 그것은 커다란 에너지 낭비 입니다 그리고 가능력 이라는 면에서는 본질을 벗어난 겁니다 

비지니스 에 승부걸지 마십시요 정도를 갖되 본질은 실력입니다

돈을요구하는 매지지먼트는 사기입니다 돈을 요구하는 출연도 사기입니다  

실력은 뛰어난데 영원히 잊혀지고 묻혀지는 배우는 없을 겁니다 

어중간하거나 평범한 그렇고 그런 배우라면 그럴수있겠지요

그리고 이완 이라는 문제입니다 

무대나 촬영장에서 온전한 이완을 한다는 문제는 예상외로 정말 커다란 문제이며 넘어야할 산입니다 

개인마다 차이는 있으나 누군가에는 가장 험준한 장애물입니다 

릴렉스 즉 완전하게 이완한다는 것은 프로가 가져야하는 절대원칙 인데  

스타니 슬랍스키는 그문제에대해 제4의 벽이란 말을 했지요 

눈에 안보이는 벽을 가지라고요 그리고 제 개인적으로는 그벽과 더불어 완전한 호흡의 자리라는 포근하고 안락한 

자리를 만들라고 말하고 싶군요 

이번에는 매력이라는 면에서 말합니다 

흡인력이랄수도 있는 문제인데요 그것은 인간으로서 느끼는 호감 이것은 그배우가 악역이든 선한 역이든 관계없이 

그에게서 느낄수 있는 절대적인 배우로서의 생명력인데요  

그것이 어떻게 가능하냐 의문제는 배우로서나 연출자 로서나 끝까지 추구하고 가져가야할 생명력입니다 

한마디로 말하자면 진솔함 ? 이라고 할수있겠네요 

진솔함에서 한발 더 나아가면 톡특한 개성 이랄수있구요 그것의 극단적인 반대개념을 말하면 

겉멋이라고 할수있겠네요 만약 멋있게 보이려하는 의도가 보인다면 저는 그건 꽝이라고 봅니다

아마 이런 문제에 정통하고 싶다면 여러 세계의 훌륭한 배우들의 면면을 보면서 그들에 대한 매력이 근본적 요소가 

무엇인지를 세밀하게 파고드는 공부가 필요할것입니다 

연기라는 실제적인 테크닉에 대하여 말합니다 간단 하게 말하면 연기해야 할인물 그 사람이 되면 됩니다 

대본 -자세하고 구체적으로 파악하고 연기에 있어서도 구체적으로 하되 포인트를 살려서 

많은 이론을 파악해도 실제에 있어서의 실연은 다를수 있는데 완전하게 체득하지않으면 겉 돌수 있거든요

한가지 실례로 이말을 설명 해보면 화가 나있는 사람은 화에 파묻혀 있지 지금 내가 화를 내야한다 라고 생각할 여지가 없습니다

한가지더 사례를 들까요? 슬픈 사람은 이 울음을 좀 참아야겠다라는 의도는 가질수 있지만 내가 지금 슬퍼해야 한다 는 생각은 하지 않습니다

내가 지금 화를 내야하고 또는 슬퍼해야한다 라는 생각을 가지고 연기를 한다면 그건 치명적인 헛점을 관객에게 보이는 겁니다 

무엇이든 관객을 속일수는 없습니다 아주 세밀하게 드러나서 불가능 합니다 

 관객이 연기 이론을 모를지라도 보는 눈은 매우 정확하고 분명해서 연기가 안되는 배우들은 가려지게 되는 겁니다 

대사 외우는 문제와 이완의문제  -이건 기억의문제라고 볼수있지만 어쩌면 아까 이완의 문제와도 관련이 있습니다 

제가 서두에 이완의 문제에 중요성을 말한 이유의 하나일수도 있는데 긴장은 연기자로서 당연히 오는 것일수있지만 

그것의 극복은 근본적으로 필요한 문제입니다 두려움은 모든걸 앗아 갑니다 연기는 물론  대사의 기억 조차도  ...

감정의 자유로운 발산이  안되는 것입니다 어찌보면 상식적 문제입니다 어느 사람이든 긴장과 두려움이 과도하면 

그건 정상적으로 사는 모습이 아닙니다 경험도 필요하고 자기만의 노하우가 필요한 문제이지만 

많은 연습으로서의 자신감과 제4의 벽 호흡을 이용한 안락한 공간 창조 이런 개인적인 노하우가 필요할것이고 

자주 노출되고 익숙해지면 사라지는문제일수도 있겠네요 

대사 외우기문제 -자세하게 파악하되 비슷한것 유의 

 긴 대본은 단락을 나눌것 묶을것 머리속으로 윤곽을 파악할것 

반복할것 윤곽을 세부적으로 머리안에서 파악할것 장소를 바꾸어가면서 연습할것

실수가 많은 부분에 주력할것 자기가 아는 것과 연관짓고 그림으로 파악할것 

의미로 기억할것등 이문제는 자기만의 노하우를 얼마든지 만들어낼수있는 문제입니다 

-연습의문제 -자유롭게 하십시요 

자기만의 방법을 만드는 것도 좋습니다 그런데 이점 을 말해두고싶어요 

자의식은 모든 창작의 장애물이다 이건 u2가 한말인데요 

그 모든 시도들이 자의식 이라는 장애에 걸릴수 있습니다 

이걸 하고 싶은데 또는 공개하고싶은데 

속된말로 쪽팔린다 창피하다 또는 비판받을수있다 등등 

자기검열 말입니다 그걸 넘어서십시요 그래야만 자유로운 넓은 마당이 주어집니다 

누가 이렇게 말했는데 세상에 무서운 것이 있으면 안된다 -정답입니다 

이밖에 집중의 문제 발성 발음 의 문제등 공부해야할 내용은 많습니다 

그러나 지금 해야할일은 한때 한가지 일을 하는 것입니다 

모래시계처럼 한때 한알의모래알 이 내려오듯이 

그런 원칙이 중요한 이유는 우리의 목표가 중요하지만 

가장 근본적 밑천은 건강이기 때문입니다 

육체적 정신적 건강 

정신적으로 완전하고 온전한 사람은 전국민의 15퍼센트 밖에 안된다는 

정신과 의사의 진단이 무얼 말하는 걸까요 

배우이기 이전에 건강해져라 라고 말하고싶군요 

 


 



   


   


이강영


좋은 글 감사합니다!
정말 끝없이 노력하고 또 연습해야겠어요
2016.02.12-09:02:40
구구절절
정말 좋은 말씀,
새겨듣겠습니다.

그래도,
혹시라도 희미해 질까봐
퍼 갑니다.

감사합니다~!^^
2016.09.30-15:28:57
감사합니다 ,,,
2016.10.30-17:50:47
제목댓글 글쓴이 날짜 읽음
트위터가 사라지면 1 jelsomina 2016.10.19 230
영화는 보는것이 아니라 읽고 쓰고 말하고 듣고 생각하며 만들어 보는 것이다 ianswer 2016.07.07 434
슬럼프를 이겨내는 방법 2 밍밍이야 2016.02.21 778
나는 어떻게 할리우두에서 100편의 영화를 만들고 한푼도 잃지않았는가 끝 까지 pcps78 2016.02.16 697
연기지망생이 요청해서 올린글 이강영 3 pcps78 2016.01.30 1217
9월 12일 1 매화 2015.09.11 274
그래도 꿈이 있다는건 좋은 것이다. 3 GOHOLLYWOOD 2015.09.02 668
다들 살아있나요? 3 kinoson 2015.08.27 300
아릿다운 여인들.... 2 러댜내라 2015.08.27 288
이 세상 최고의 숫자는? 1 육식구리 2015.07.09 359
ghw510 2015.06.20 174
민물장어 어디가니 3 hal9000 2014.10.29 637
[꽁트] 이상한 나라의 친자 소유권 1 file 1분에14타 2014.06.13 1081
잡담 1 kinoson 2014.04.15 1288
등산 kinoson 2014.04.06 1044
다들 잘 살죠? 3 kinoson 2014.03.14 1234
강호의 의인들은 다 어디가고... 7 kineman 2014.01.20 1553
내 안의 1베蟲 8 1분에14타 2013.07.14 2566
3 hal9000 2013.06.14 2109
멈춰있는 게시판 1 임영영 2013.05.10 1653
  • 이 게시판의 설정 정보
  • 레벨이 0인 회원은 1시간에 한번씩만 글을 쓸 수 있습니다
  • 이 게시판의 권한 정보
  • 새 글을 쓰실 수 없습니다
  • 댓글을 쓰실 수 없습니다

회원들이 게시판등을 통해 등록한 사진,비디오,게시물등의 저작물은 등록한 회원에게 모든 권리와 책임이 있습니다. 그 외의 컨텐츠는 기본적으로 크리에이티브 커먼즈 저작자표시-비영리-변경금지 2.0 대한민국 라이선스"를 따릅니다.저작권에 위배되는 자료가 있을때는 민원창구를 통해 알려주시면 확인후 즉시 삭제 하겠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