소소하게 수다나 떨자는 곳입니다. 무슨 얘기든지 좋습니다.
단, 이메일/전화번호/사이트주소 등이 포함된 글은 광고글로 처리합니다.

연기고민상담

연기하고싶다@-

조회

976

댓글

9

2018년 08월 11일 22시 44분 21초 *.219.158.119
26살 남자입니다 알바하면서 연기학원 1년정도 다녔는데요 상업영화 단역 두개하구요 학원에 돈이 너무 많이들어가서 지금은 일만 하구 연기는 잠시 쉬구있는데요 직장을 들어가면 연기는 아예 못하겠죠? 오디션도 보러다니고싶고 기획사도 들어가고싶은데 루트를 모르겠네요 레슨이 나을까요? 기초탄탄하게 해서 단편부터 작은역할이라도 차근차근 하고싶은데 레슨받으면서 알아보는게 좋나요?
저랑 비슷한 고민을 하고 계시네요. 전 현직 배우 분이 운영하는 학원도 가 봤고 연출 전공한 분께 개인레슨도 받아봤는데 두 곳 다 많이 상태가 안 좋았었어요. 스스로 많이 부족하다 느끼고 있고 그래서 배우고싶은 마음이 너무 큰데 앞의 경험때문에 도대체 어떤 방식으로 해야하는 건지 참 답답합니다. 좋은 선생님을 컨택하는 기준도 이제는 모르겠구요. 저는 지금 서울로 올라가겠다고 연기 외 적인 일만 하며 살고 있는데 하루하루 뭐 하는 건지 모르겠네요..
잠도 안 오고 답답한 마음에 댓글 남겨봅니다 ㅠㅠ
2018.08.12-06:02:50
두분의 고민이닌 고민..
고민없는 발전은 있을수 없죠^
고민해야죠..
제 경험으로는
나를 버리지 않고..
얻을수 있는것은 없는듯 합니다.
모든것을 다해나가면서..
또 무엇가를 얻으려는것은 욕심 아닐까요?
연기를 하다보면,
경제적인 이유로 알바를 하게되는데..
그 알바가 발목을 잡든가..
직업이되는 경우를 많이 봤습니다.
예전 선배들은 어떻게 했을까?
그래서..
예술은 배고픈 직업이였나 봅니다.
연기를 하든 안하든
그자리에 있는게 중요하다는 생각 입니다.
그자리에 있다보면,
원하든 원하지않던 많은 정보를 얻게될것 같네요.
그리고,
학원보다는
단편이라도
실사적인 현장을 많이 경험하는게..
많은 도움이 될거라 생각이 듭니다.
2018.08.12-13:12:30
단편도 오디션을 봐야하구 제가 아직 너무 부족하고 해서 오디션 넣고 보기도 민망하네요..ㅜㅠ
2018.08.12-15:37:28
저도 같네요..ㅜㅠ
2018.08.12-15:37:39

직장 들어가면 배우 생활은 못하죠.

기획사는 관심 끊으십시오. 

기본기가 부족하시다면 레슨 추천합니다. 하지만 선생님을 잘 만나셔야 됩니다. 

2018.08.13-00:37:21
감사합니다!! 레슨 알아보겠습니다!
2018.08.13-07:22:34

비밀글입니다.

2018.08.13-14:40:35
저랑같네요..ㅠㅠ
2018.08.13-21:03:19

_yw

연기는 한면 할수록 부족한 생각이 드나봐요~~ 더 배움에 대한 욕심이 생기고 그렇죠~

배우기위해서 많은 노력을 하긴하셨네요.. 지금 그런 고민들.. 선택은 물론 자신이 해야겠죠.

저도 그나마 이제 좀 도약을 하려면 레슨으로 다가가는 게 낫다고 생각이 들다가도 정말 잘 맞는지 객관적으로 판단하시고 결정하시면 좋겠네요. 레슨.. 정말 이것이 정답인지에 대해서두요. 본인이 일단 노력을 하고있는지가 제일 클 것 같아요. 정리하자면.. 말씀들어보니 돈도 많이 들어가서 걱정하신다는데.. 레슨비로 계산하면 그게 더 돈이 들지도 모르겠네요~

2018.08.24-09:34:10
제목댓글 글쓴이 날짜 읽음
공지 광고글 특히 성인광고들 좀 올리지 마세요 5 관리자 2017.06.02 6051
그냥 두세요 4 수연e 2018.08.20 1505
살림살이 좀 나아지셨습니까? 5 특별법으 2018.08.19 1541
요즈음 단편영화 제작할 때 스텝들에게 페이들 최저임금이상 지급하나요? 4 첨밀밀 2018.08.18 1835
독립영화,단편영화에 투자하고 싶습니다. 8 spooky0fox 2018.08.15 1552
특별한 미팅 qodn1214 2018.08.13 612
감사함의 의미 수연e 2018.08.12 447
연기고민상담 9 연기하고 2018.08.11 976
밴쿠버 필름스쿨 질문 1 감라봉 2018.08.09 680
영화인 청년들의 농촌광고 장지민direc 2018.08.09 400
영화 현장 현실에 대해서 알려주세요. 3 LSS.director 2018.08.08 1659
홍보 영상에 지원해주신 100여분께 메일을 보냈습니다. 흑낙타 2018.08.08 556
독일에 머물고 계시는 분들 1 dnsnwlfn 2018.08.08 350
안녕하세요. 4 wlqwndgksms 2018.08.07 504
박카스 29초 영화제 소개합니다! 2 황현동 2018.08.06 828
디렉터 파머의 농촌광고 3탄 촬영기 장지민direc 2018.08.06 205
꿈 좀 안정적으로 이루고 싶습니다. 도전도 힘든 현실이 답답한데 최근 사건에 청원 올라와서 공유합니다. 1 레디액션 2018.08.05 807
이날씨에 미세먼지가?? qodn1214 2018.08.04 121
[자작곡 영화 커버] 미드나잇 인 파리 - Walk on the Midnight 룡쏘 2018.08.02 234
저 서울에 프로필 저렴하게 찍어주는 스튜디오 알려달라고 한 사람인데요 가을바람 2018.08.02 346
안녕하세요 몇가지 질문드릴거 있어서 올립니다 8wproductions 2018.08.01 264
  • 이 게시판의 설정 정보
  • 레벨이 0인 회원은 1시간에 한번씩만 글을 쓸 수 있습니다
  • 이 게시판의 권한 정보
  • 새 글을 쓰실 수 없습니다
  • 댓글을 쓰실 수 없습니다

회원들이 게시판등을 통해 등록한 사진,비디오,게시물등의 저작물은 등록한 회원에게 모든 권리와 책임이 있습니다. 그 외의 컨텐츠는 기본적으로 크리에이티브 커먼즈 저작자표시-비영리-변경금지 2.0 대한민국 라이선스"를 따릅니다.저작권에 위배되는 자료가 있을때는 민원창구를 통해 알려주시면 확인후 즉시 삭제 하겠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