소소하게 수다나 떨자는 곳입니다. 무슨 얘기든지 좋습니다.
단, 이메일/전화번호/사이트주소 등이 포함된 글은 광고글로 처리합니다.

저는 어떻게 될까요?ㅜㅜ

good-mussma

조회

1228

댓글

6

2018년 09월 15일 13시 52분 24초 *.42.137.25

어릴 적 부터 영화를 꿈꾸어 왔는데... 가족들도 힘들고해서 현실적으로 취업이 잘되는 곳으로 왔어요. 영화와 전혀 관련도 없고 생활도 굉장히 갇힌 곳이고 사관학교같은 곳이라서요.. 동아리나 개별활동도 하기 쉽지 않는 대학교로 왔죠. 

하지만 저는 여기서도 포기하지 않고 있습니다. 영화 시나리오들을 영화와 같이 보면서 탐구도하고 스스로 시나리오도 여러편 써보았구요.

제 꿈은 영화감독입니다. 시간이 흐르니 그냥 시나리오 작가만 해도 상관없긴하지만 30좀 넘어서 진지하게 영화계에 입문하고 할 것 입니다. 좀 늦은 나이일 까요? 늦게 영화에 입문하시는 분들이 많은 것으로 알고 있는데 그래도 많이 힘들겠죠? 

한국 영화 아카데미나 관련 영화관련 교육시설은 포트폴리오를 중요히 여기시던데...서른 넘은 저를 뽑아 줄까 걱정도 되구요 힘이 되는 말을 해주세욥!!ㅎㅎ

 

지금하지 않으면, 아마도 10년 후에도 같은 질문을 똑같이 하고 있을겁니다.

지금 바로 시작하셔요

2018.09.16-22:01:18

나이보다 실력으로 인정받는 감독으로 성장하길 바래요!

2018.09.16-23:35:01

인생 무지 길어요. 요즘 120세 시대가 온다는둥 100세 시대가 시작되었다는둥 하잖아요.

 

게다가 영화감독은 자기 자본금도 필요하고, 사람과 사람 사이에서 여러가지 조정 역할이라던지 신경써야 할 부분들이 많으니...산전수전 다 겪은 후에 시작해도 늦지 않다고 봅니다.

 

대중예술계쪽에 간혹 어릴때부터 한우물 무조건 파라고 주장하는 분들을 보게 되는데, 그러다 실패 몇번 겪으면 오히려 더 쉽게 꺾이거나 나쁜 판단을 하는 경우도 많아요.

 

언제 어디서 무엇을 하다 시작하더라도 모두 다 훌륭한 경험이 됩니다. 덧붙여...직접 시나리오 쓰시려면 세상 경험 많을수록 좋아요. 자기세계에만 갇혀서 이상한 막장 스토리만 줄창 뽑아내는 일부 또라이 감독보다는 이런저런 삶의 경험들이 켜켜이 녹아들어 진짜 그럴싸한 스토리 쓰시는게 더 낫다고 봅니다.

 

어떤 상황이건 일장일단이 있기 마련이니...단점만 계속 바라보면서 한숨쉬지 마세요. 그걸 자신만의 강점과 장점으로 바꾸려고 노력하는게 더 현명한겁니다.

 

지금 조바심 낸다고 당장 바뀌는것 없죠?

 

제자들에게 늘 하는 얘기 (누구나 다 아는 당연한 얘기 = 중요한건 실천이에요.) 한줄 더 쓰고 전 이만 사라지렵니다.

 

"지금 당장 할 수 있는것부터 해라."

2018.09.17-15:37:29

영화는 원래 40세 넘어야 하는 거라고 알고 있습니다~ ^^

2018.09.20-12:49:56

이창동 감독은 대학졸업하고 일선학교에서 선생님으로 근무하다가 40살 다 되어서 늦게 영화감독 데뷔했고

쿠엔틴 티란티노는 비디오 대여점에서 종업원으로 일하며 수많은 영화를 보다가 감독으로 나섰습니다.

많이 경험하고 공부하다가 30살 넘어서 해도 전혀 안늦습니다.

현장에서 고생하면서 하는 공부도 중요하겠지만 책이나 영화 혹은 수많은 시나리오를 쓰면서 공부하다가 열정과 아이디어가 충만할때 들어오는 것도 좋을듯!~ 

2018.09.20-19:00:23

감사합니다 여러분..ㅜㅜ

2018.10.18-20:51:30
제목댓글 글쓴이 날짜 읽음
공지 광고글 특히 성인광고들 좀 올리지 마세요 5 관리자 2017.06.02 6082
의사들이 고백하는법 qodn1214 2018.09.26 320
공대 컴퓨터공학과 연출부 막내 답없는 인생일까요? 5 Kimjihoon 2018.09.22 766
MEGAZINE 인터뷰 - 영화 <범죄도시>의 금광산 MegaphoneKorea 2018.09.21 400
단편영화 시나리오는 다 완성했는데 이제 어떻게 해야될지 모르겠어요 10 꽃이핀다 2018.09.21 1136
추석 특선 영화 리스트 올려드려요 스트라익 2018.09.21 279
보조작가 근무환경개선에 관련 된 청원링크입니다. 조태선 2018.09.21 294
MEGAZINE 인터뷰 - 뮤지컬 <화랑>의 박현재 MegaphoneKorea 2018.09.20 256
저번 주말에 인피니티 워 과금 했는데...... 박풍무 2018.09.19 304
기발하고 독실한 영화 기획안을 공모합니다^^ sogoldmul 2018.09.18 480
배우 지망생의 하루 -1화- MegaphoneKorea 2018.09.18 759
총 상금 340만원! 평창평화영화제 공존영화제에 지원하세요!!!! 평창평화 2018.09.17 552
저는 어떻게 될까요?ㅜㅜ 6 good-mussma 2018.09.15 1228
A형남 은근 멋있네요? 클래스넘 2018.09.14 407
보이스2, 친판사, 아는와이프 ANDIRECTOR 2018.09.11 849
"한국영화아카데미&전문사 준비를 도와줄 분을 찾습니다! 1 필름케이 2018.09.10 1056
안녕하세요 첫 웹드를 제작한 REDCORD PLAYER입니다! 율이군 2018.09.09 869
40대 영화감독이 생활고 탓에 감옥 가고싶어서 택시강도.. 5 mdmeister 2018.09.06 2434
드라마 소품팀.. 1 세에상에 2018.09.05 684
마음 정화 방법 수연e 2018.09.02 400
성공..성덕..꿈 이룰수있을까여? 2 sulran222 2018.08.28 1219
  • 이 게시판의 설정 정보
  • 레벨이 0인 회원은 1시간에 한번씩만 글을 쓸 수 있습니다
  • 이 게시판의 권한 정보
  • 새 글을 쓰실 수 없습니다
  • 댓글을 쓰실 수 없습니다

회원들이 게시판등을 통해 등록한 사진,비디오,게시물등의 저작물은 등록한 회원에게 모든 권리와 책임이 있습니다. 그 외의 컨텐츠는 기본적으로 크리에이티브 커먼즈 저작자표시-비영리-변경금지 2.0 대한민국 라이선스"를 따릅니다.저작권에 위배되는 자료가 있을때는 민원창구를 통해 알려주시면 확인후 즉시 삭제 하겠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