회원분들에게 드리는 관리자와 운영진의 공지사항입니다.
한번씩 꼭 읽어봐주시기 바랍니다. 뭐..가끔은 뻘소리도 있지만 그래도 사이트 이용에 요긴한 어떤것이 있을수도 있습니다.
이 게시판을 확인하지 않아서 생기는 불이익은 모두 본인의 책임인걸로...

2주 후 40만 점의 한국 영화 소품들이 폐기됩니다.

관리자 관리자

조회

3478

댓글

4

2019년 10월 03일 17시 57분 03초 *.74.238.95

R720x0.png

 

아시는 분들도 있겠지만,

남양주 종합촬영소가 부산으로 이전되면서,

창고에 있던 소품들이 모두 폐기될 처지가 되었다고 하네요.

안타깝고 답답한 상황입니다.

어느 고등학생이 청와대 청원게시판에 글을 올렸군요.

한번씩 힘을 모아주시면 어떨까 싶습니다.

 

https://www1.president.go.kr/petitions/582923?fbclid=IwAR0iBWCBaw3Xk4fbDTvwpdDrrW1HjrKVD7Bp3y8_enUg3zuo7e1BkHeNq8U

 

2주 후 40만 점의 한국 영화 소품들이 폐기됩니다.

참여인원 : [ 997명 ]

카테고리문화/예술/체육/언론 청원시작2019-10-01 청원마감2019-10-31
안녕하십니까. 저는 남양주의 한 고등학교를 다니고 있는 2학년 학생입니다. 최근 한국 영화 역사의 산물들이 모여있는 <서울영화장식센터>의 영화 소품들이 모두 폐기될 위기에 처했다는 뉴스를 보고 이렇게 청원을 올리게 되었습니다.
본 청원을 올리기 전 앞서 청원 게시판을 찾아보니 19년 2월에 서울영화촬영소 소품센터 공동대표님의 따님께서 청원을 올리셨었지만, 큰 반응을 얻지 못하고 청원이 마감되었습니다. 언론사 또한 본 영화 소품 폐기 사실에 대해 큰 보도를 하지 않았기에 다시 한 번 많은 분들이 이 사실을 알아주셨으면 해서 이 글을 쓰기로 했습니다.
남양주종합영화촬영소가 부산으로 이전되면서 촬영소 부지와 시설은 모두 매각되었습니다. 이 부지와 시설들이 모두 매각되면서, 그 안에 있던 서울영화장식센터의 소품 창고 또한 사라질 위기에 처했습니다.
<서울영화장식센터>에는 20년 간의 한국 영화들에 등장한 약 40만 개의 소품들이 보관되어 있습니다. 1993년작 영화 <서편제>와 같은 고전 영화부터 최근 개봉해 큰 화제를 모았던 봉준호 감독님의 <기생충>의 소품까지, 수많은 영화들의 소품들은 단순히 돈으로 측정할 수 없는 것들입니다. 이 소품센터에는 한국 영화의 역사가 담겨 있습니다. 절대로 단순한 개인재산으로써 치부될 수 없는 것입니다.
앞으로 이 소품들의 폐기되기까지 17일이 남았습니다. 영화를 좋아하는 고2 학생으로서 이 한국 영화의 역사적 산물들이 폐기된다면 한국 영화계는 큰 후퇴를 하는 것이라 생각합니다.
이 40만 점의 영화 소품들을 부산으로 이전된 촬영소로 옮기기 위해서는 약 2억 2천만 원이 든다고 합니다. 또한 이 소품들의 이전이 진행된다고 할지라도 이 소품들을 보관하기 위한 장소는 약 1,600평의 공간이 필요해 현재 마땅히 보관할 수 있는 장소의 부재 또한 문제입니다.
한국 영화 역사의 시작과 함께 해온 <서울영화장식센터>의 소품들이 모두 폐기되어선 안됩니다. 이것은 우리 한국의 역사적, 문화적 가치를 지닌 '문화재'입니다. 앞으로도 한국 영화계가 끊임없는 발전을 하기 위해서는 이러한 영화계의 역사적 가치를 지닌 소품들은 마땅히 보관되어야 할 것입니다.
소품들의 폐기까지 17일, 2주가 조금 넘는 시간이 남았습니다. 한시 빨리 정부의 대처가 없다면 이 40만 점의 소품들은 영영 다시는 보지 못하고, 그 누구도 알지 못하게 될 것입니다.
이 소품들을 단순한 개인 재산이 아닌, 공공기관의 관리 하에 보관할 수 있는 방안을 제시해 주셨으면 합니다. 긴 글 읽어주셔서 감사합니다.
첨부링크 1 : https://www.youtube.com/watch?v=HB1kc04Rnr0
첨부링크 2 : https://www1.president.go.kr/petitions/532273
첨부링크 3 : https://news.sbs.co.kr/news/endPage.do?news_id=N1005454408&plink=SEARCH&cooper=SBSNEWSSEARCH
청원동의 997 명
2019.10.05-00:27:08

하.. 안타깝기 그지없습니다.

2019.11.05-00:00:07

혹시 업데이트 뉴스 없을까요?

2019.12.14-20:51:52

너무 거대한 물량이라 쉽지가 않겠네요 ㅠㅠ 빨리 보관 장소가 나오면 좋겠네요

 

2019.12.28-11:00:29
제목댓글 날짜 읽음
새해 복 많이 받으세요 3 file 2020.01.01 375
2주 후 40만 점의 한국 영화 소품들이 폐기됩니다. 4 file 2019.10.03 3478
제작스탭 포상 후보자 추천공고 file 2019.06.21 2427
해피 뉴이어입니다 6 file 2019.01.01 2914
새해 복 많이 받으세요 file 2017.12.30 3569
고인의 명복을 빕니다 18 file 2017.10.30 9076
사이트에 버그나 오류가 있으면 10 file 2017.10.24 898
서버도 하루 쉬었습니다. 6 file 2017.10.08 618
글쓰기에 문제가 좀 있었습니다. 5 file 2017.09.20 565
멀웨어 경고 관련 14 2017.08.17 1296
밤사이 이용에 불편을 드려 죄송합니다. 11 file 2017.08.01 989
사이트가 닫혀있었습니다. 4 file 2017.07.28 846
댓글에 고운 말을 써주세요 3 file 2017.07.02 900
서버 작업을 마쳤습니다. 7 file 2017.06.01 615
투표들 꼭 하세요! file 2017.05.08 432
게시판에서 매너를 지켜주세요. 3 file 2017.04.10 858
필커의 서버 보안 작업을 마쳤습니다. 1 file 2017.02.13 753
일년동안 수고 많으셨습니다. 8 file 2016.12.31 1416
사이트 접속이 원할하지 못했습니다. 1 file 2016.10.31 1657
서버이전을 마쳤습니다. 17 file 2016.08.14 3740
  • 이 게시판의 권한 정보
  • 새 글을 쓰실 수 없습니다
  • 댓글을 쓰실 수 없습니다

회원들이 게시판등을 통해 등록한 사진,비디오,게시물등의 저작물은 등록한 회원에게 모든 권리와 책임이 있습니다. 그 외의 컨텐츠는 기본적으로 크리에이티브 커먼즈 저작자표시-비영리-변경금지 2.0 대한민국 라이선스"를 따릅니다.저작권에 위배되는 자료가 있을때는 민원창구를 통해 알려주시면 확인후 즉시 삭제 하겠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