직접 쓴 시나리오,시높등을 여러 사람에게 보이고 의견과 조언을 구하는 공간입니다.
장난을 친다고 느껴지거나 광고의 성격이 짙거나, 다른 사람의 것을 자신것이냥 사기를 치거나... 게시판의 원래 목적을 벗어난 게시물은 삭제하고 회원자격을 박탈합니다.

단편 시나리오 <가정방문> 입니다.

안군

조회

125

댓글

1

추천

0

2018년 02월 06일 17시 40분 38초 *.209.174.211

 

*각본 : 안성수

*장르 : 호러 

*로그라인 : 한 가정방문 미술교사가 담당 아이 집을 방문하면서 벌어지는 이야기. 

*페이지 수 : 6 페이지 

*등장인물 수 : 2 명 

 

 

초고라 서툰 부분이 많지만 그래도 재미있게 읽어주시면 감사하겠습니다^^;;

다른 기타 의견이나 아이디어가 있으신 분들은 댓글 달아주세요.

성심성의껏 읽고 답변 드리겠습니다.

감사합니다! 

 

 

 

차라리 최초의 발견자가 가정교사고 이 가정교사가 이 살인의 문제를 해결해야만 하는 이유를 주었으면 어떨까합니다.. 분량을 얼마나 잡으셨는지 모르겠지만 그냥 처음으로 든 생각이 나희의 진짜 엄마가 가정교사(자궁을 대여해준 대리모라던가) 하는 이유 또는 이 가정교사가 경찰에게 최초 목격자로 끌려가면 안되는 이유(사실 전과가 있었던 기록이나 전에 이와 비슷한 다른 범죄와 연관되 누명을 쓸 가능성이 있음 등)의 모종의 이유로 사건을 추리해가는 과정이 떠올랐네요..
2018.02.15-02:13:27
제목댓글 글쓴이 날짜 읽음
단편 시나리오 <가정방문> 입니다. 1 file 안군 2018.02.06 125
단편 영화 소리 1 송가리4957 2018.01.24 65
역사상 최악의 왕을 그린 블랙코미디 <패륜색마왕> 압축파일 나머지 두개입니다. file 레디액션 2018.01.05 93
역사상 최악의 왕을 그린 블랙코미디 <패륜색마왕> file 레디액션 2018.01.05 63
흉악범 때문에 꿈을 포기한 한 여인의 이야기 <피로 물든 꽃> 1 file 레디액션 2018.01.05 74
시나리오 저작권 관련해서 궁금한 게 있습니다. 레디액션 2017.12.28 107
단편영화 공범자들 file 강난새 2017.12.08 215
악몽개폐- 대사만으로 이야기 구성하기 niebida1 2017.12.06 65
흔들림 niebida1 2017.12.06 67
치유 시나리오 file old&filmma 2017.12.03 116
가방 niebida1 2017.11.25 60
단편 시나리오 <특명! 라면을 끓여라!>입니다. file 안군 2017.11.22 219
유괴의 본망- 단편 niebida1 2017.11.21 66
역시 내 청춘은 잘못됐다! niebida1 2017.11.11 121
온라인- 한예종 모의 시놉시스 niebida1 2017.11.08 267
집이 있던 자리- 한예종 이야기 모의고사 niebida1 2017.11.02 209
왜 그래? - 단편 영화 시나리오 niebida1 2017.10.28 238
조금만 주세요 niebida1 2017.10.17 95
비틀비틀- 단편 시놉시스 niebida1 2017.10.16 183
"네가 있는 하늘" - 시놉 평가 부탁드려요! ㅎ niebida1 2017.09.29 261
  • 이 게시판의 설정 정보
  • 레벨이 0인 회원은 1시간에 한번씩만 글을 쓸 수 있습니다
  • 이 게시판의 권한 정보
  • 새 글을 쓰실 수 없습니다
  • 댓글을 쓰실 수 없습니다

회원들이 게시판등을 통해 등록한 사진,비디오,게시물등의 저작물은 등록한 회원에게 모든 권리와 책임이 있습니다. 그 외의 컨텐츠는 기본적으로 크리에이티브 커먼즈 저작자표시-비영리-변경금지 2.0 대한민국 라이선스"를 따릅니다.저작권에 위배되는 자료가 있을때는 민원창구를 통해 알려주시면 확인후 즉시 삭제 하겠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