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진가의 레벨(퍼옴)

psy5224 psy5224

조회

13488

댓글

1

2003년 07월 09일 14시 52분 25초 *.145.182.103
이것도 DC인사이드에서 퍼올려진글 다시 퍼온겁니다^^

=======카메라맨의 7단계 =============

예술가:  레벨 7 (기독 신앙에서 천당에 해당)
Artist: Top Level 7 (equivalent to "Heaven" in Christian mythology)

이것이 최고 레벨이다.

예술가는 그의 상상력을 사진이라 불리는 형태로 고정한다.  그는 그 사진에 현실 혹은 상상의 장소의 기운을 담고, 관객들은 이에 반응한다.

예술가는 자신의 도구를 완전히 지배한다.  창조시 그의 정신은 그가 담고자 하는 것을 만나며 그는 범인의 존재에서 탈피한다.  창조를 하지 않을 때에 그는 자신의 도구를 배우고 연습할 수도 있지만, 창조를 할 때 카메라는 그의 마음의 연장이다.  능숙하게 사진을 창조하는 동안 그는 기술적인 문제를 의식하지 않는다.

음악에 비유하자면 그는 조율을 할 때도 있겠으나 연주를 할 때는 다른 생각을 하지 않는다.  그는 그 순간의 정열에 취해 있다.

23개의 픽을 가지고 있는 전문 기타리스트나 12개의 보드를 가지고 있는 서퍼들과 같이 그는 각각의 용도에 맞춰진 수 많은 카메라를 보유하고 있을 수도 있다.

역시 단 한개의 카메라만 갖고 있거나, 하나도 가지고 있지 않은 예술가도 있을 수 있다.  그것은 전혀 상관이 없다.

예술가들은 가끔 우스꽝스러운 옷을 입고, 밤늦게 활동하는 경향이 있다.

아무도 그들의 작품을 볼 기회를 갖지 못하는데, 이는 그들이 자신들을 광고하는 소질이 없기 때문이다.  그러한 소질이 있는 사람들은 다음 단계인 '노예'로 전락하는데, 이는 모순되게도 개인적으로 알고 지내는 사이가 아닌 이상 진정한 예술가의 작품을 볼 기회가 없다는 것이다.  굉장히 친하지 않은 이상 뛰어난 예술가들은 그들의 작품을 공개하기에는 너무 수줍음을 타는데, 이는 그들의 작품은 곧 그들의 영혼이기 때문이다.

예술가들은 핀홀에서 일회용, 그리고 8*10까지 카메라를 가리지 않는다.  그들은 자신이 창작하고자 하는 것에 필요한 도구를 쓸 뿐이다.


노예(보다 적나라한 단어는 아무래도 성별 지향이 너무 뚜렷해서-_-): 레벨 6
Whore: Level 6

노예는 자신의 작품에 대한 대가로 돈이나 마약을 받아 영혼을 판 예술가들이다.

이 레벨로 자신을 강등하면서 그의 비전은 더 이상 진정한 예술가의 그것이 아닐 가능성이 높다.

왜?  먹고살기 위해 자신의 영혼을 파는 것에 의존하게 되면 그는 위험을 꺼리게 되며 이는 새로운 시도를 하지 않는다는 뜻이다.

노예의 작품이 수년간의 노력끝에 돈이 된다면 그가 계속 돈을 필요로 하는 이상 새로운 스타일을 개척할 가능성은 낮다.

예술가들 중  갤러리나 에이전트에 의해 일을 받는 예술가들은 스타일을 바꿀 경우 갤러리나 에이전트를 잃을 수도 있다.

그렇기에 판매를 목적으로 하는 사람의 예술은 나아지거나 달라지지 않는다.

판매가 되는 스타일이 그의 갤러리나 에이전트가 보기를 원하는 것이다.  예술에 대한 Barnbaum의 책을 살펴보기 바란다.  자신의 스타일이 받아들여진, 성공적인 노예가 자신의 스타일을 바꾸기는 굉장히 힘들다.


아마츄어: 레벨 5
Amateur: Level 5

사진으로 인해 소득의 반 이하를 얻는 사람들은 다 아마츄어다.  이는 그들 사진의 훌륭함과는 아무런 관계가 없다.

이러한 사람들은 사진을 만드는 것을 좋아한다.  순수한 정신을 가진 뛰어난 아마츄어들은 다른 레벨을 건너 뛰어 바로 예술가가 될 수가 있다.

본직과 따로 주말에 결혼사진 등을 찍는 사람들 역시 아마츄어다;  그들은 자신들의 사진에 값을 매길 뿐이다.

보다 좋은 카메라가 그들의 사진을 개선할 것이라 생각하는 아마츄어들은 최하의 레벨인 '장비 도취(equipment measurbator 번역에로..러..애로..*-_-*) 레벨'로 떨어질 위험이 있다.  너무나 많은 아마추어들이 카메라를 만드는 이들에 의해 좋은 카메라가 좋은 사진을 만든다는 속삭임에 넘어갔다.  이러한 생각은 예술을 하는데 있어 독이다.

멋진 이미지를 만드는데 심취하는 아마츄어들은 등선의 길에 들어선것과 같다.

아마츄어로 지내는 것은 좋은 것이다;  이 레벨에서 예술가로서의 승격은 어렵지 않다.

아마츄어들은 거의 언제나 캐논 일안식을 쓴다 (역자주:  이 사람은 중형을 숭배하고, 서브로 니콘 d1h를 씁니다.  $3000 짜리 스캐너도 "싸구려"라고 하기도 하고... 쨌든 다시 본론)


스냅사: 레벨 4
Snapshooter: Level 4

여기에는 나의 어머니와 대부분의 사람들이 해당된다.  이들은 사진이나 카메라가 아닌 추억을 원한다 (광고카피같네요..)

스냅사들 중 그래픽이나 시각적으로 교육을 받은 이들은 자주 모든 이들을 감탄케 하는 이미지들을 만들어낸다.  이 스냅사들은 예술가지만 자각하고 있지는 못하다.  그들은 자신들이 진정한 예술가라고 생각하는 예술가들보다 옷을 잘 입는다.  

믿어라: 카메라가 아니라 작가가 이미지를 만든다.

스냅사들은 다른 모든 이들이 쓰는 라이카, 니콘, 캐논, 그리고 콘탁스와 똑같이 뛰어난 결과물을 만드는 똑딱이나 일회용 카메라를 쓴다.


전문가: 레벨 3
Professional: Level 3

전문가는 소득의 100%를 사진으로 얻는 사람들을 말한다.

전문가들은 예술을 만들지 않는다; 상업을 위한 이미지를 만들 뿐이다.  그들은 도구에 대한 이해를 가지고 있으며 그것을 통해 괜찮은 이미지를 만들 수 있으나 상상력을 담는 것은 그들의 능력 밖일 수도 있다.

당연히 전문가들 역시 자신들만의 시간에는 훌륭한 이미지를 창조할 수도 있다.

전문가들은 카메라가 고장나지 않은 이상 카메라에 대해 걱정하는 시간이 많지 않다.  그들은 대부분의 시간을 일거리를 찾거나 같은 동네의 전문가들이 그들의 가치를 떨어뜨리고 있다고 성을 내는데 쓴다.

전문가들은 매년 장비에 쓰는 돈보다 매달 필름 및 현상에 더 많은 돈을 쓴다.

전문 자연 사진가들은 존재하지 않는다.  그들은 본업이 있거나 아내들이 그들을 먹여살리게끔 한다.

전문가들은 니콘 일안식, 마미야 중형, 그리고 칼루멧 4*5를 쓴다.  그들은 대부분의 진지한 아마츄어들이 쓰는 장비를 가질 여력이 없다.

당신이 상업적인 사진 바이어가 아니고 이들을 친구로 두고 있지 않는 이상 그들에게 대해 들은 바가 없을 것이다.  카메라 광고에서 자신들이 어떠어떠한 장비를 쓰고 있다고 말하는 사람들은 대변인일 뿐이다.

전문가들은 웹사이트를 가지고 있지 않으며 공학적인 뉴스레터를 발간하지도 않는다.  그렇게 하는 사람들은 대개 아마추어다.


부유한 아마추어: 레벨2
Rich Amateur: Level 2

이들은 너무나 돈이 많아서 자신들의 상상력에 족쇄를 채우는 수많은 장비들을 구입하는 사람이다.  그들은 거의 다 남성이며, 많은 수가 늙고 은퇴했다. -_-;;

부유한 아마추어들은 라이카, 콘탁스, 알파, 핫셀블라드, 그리고 린호프 4*5를 쓴다.  이것들은 훌륭한 카메라지만, 그 결과물은 제니트, 펜탁스, 브로니카, 그리고 타키하라와 같다.

조금 덜 부유한 아마추어들은 니콘의 일안식을 쓰나, 캐논의 일안식을 쓰는 이들도 있다.

근래 이 바보들은 스냅사들이 쓰고 있는 카메라보다 못한 결과물을 보여주는 신문사들을 위해 설계된 캐논 1D나 니콘 D1X를 구입한다.  정말로 바보같은 사람들은 $7000 짜리 콘탁스 N 디지탈을 위해 기다렸고, 이는 니콘이나 캐논의 일안식보다 덜 유용하며 역시 저렴한 필름 일안식보다 못한 이미지를 만든다.

실력이 없는 부유한 아마추어들은 빈곤한 사람들을 찍은 애매한 흑백사진들을 예술이라 생각한다.

몇몇 부유한 아마추어들은 정신단계의 최하층으로 쉽게 떨어지는데 이는 그들이 너무 많은 시간을 장비걱정에 할애하기 때문이다.  또 몇몇은 바로 예술가의 단계로 올라서기도 하는데 이는 그들이 자신이 최고의 장비를 갖고 있다 생각하여 더 이상 장비에 대한 걱정을 하지 않기 때문이다.  희한하게도 평범한 작품을 만드는 부유한 아마추어는 많지 않다.  그들의 작품은 최고거나 쓰레기다.


장비 도취자:  최하 레벨 1 (기독교 신앙에서 지옥과 같음)
Equipment Measurbator: Bottom Level 1 (equivalent to "Hell" in Christian mythology)

이 사람들은 (그리고 이들은 전부 남자다!) 사진이나 예술에 대한 관심이 전혀 없는데 이는 그들에게 영혼이 없기 때문이다.  영혼이 없으므로 그들은 상상이나 느낌을 표현할 수 없으며 이것이 그들이 아주 가끔 만들까 말까하는 사진들이 쓰레기인 이유다.

대다수가 이공계쪽 사람들인것 같다.  이 사람들은 숫자로 표현되는 등급책정에 빠져 카메라와 테스트 결과가 최종이미지의 정신과 하등 상관이 없다는 것을 간과한다.  카메라의 성능에 너무 걱정을 하기에 우리는 이들을 '장비 도취자 (어원분석은 각자 하기를.. ^^)'라 칭한다.  애석하게도 여기에 속하는 많은 이들이 이 사이트를 방문하여 카메라 성능에 대한 정보를 얻으려 한다.

이들 중 다수는 오디오기기, 컴퓨터, 혹은 차에도 관심이 있다.  그들은 장난감들을 카메라와 같이 그 자체만으로 즐기며, 원래의 목적에 부합하게 그것들을 사용하는 경우는 아주 드물다.

어린 이들은 게임을 하거나 채팅을 하고 웹서핑을 즐긴다.  나이가 많은 이들은 카메라 동호회에 가입한다 (사진 클럽에는 가입하는 것이 좋으나 카메라 클럽이나 예술에 점수를 메기려는 곳은 피해라.  예술은 주관적인 것이며 절대로 수자로 평가될 수 없다).  역시 이 다른 장비들로도 관심을 끌만한 무엇을 창조하지는 못하지만, 단순히 소유하거나, 당신에게 그에 대한 얘기를 하는 것만으로도 진정 흥분한다.

이러한 사람들이 무시하는 단 하나의 장비가 있는데, 이것이야말로 진정 도움이 되는 것이다:  조명.

그들은 장비 그 자체에만 관심이 있다.  허용할 경우 수시간에 걸쳐 장비에 대한 얘기를 할 테지만 그들의 작품을 보자고 하면 그 용기는 사라지거나 자신의 장비 콜렉션을 보자고 하는 줄 안다.

괜찮은 포트폴리오를 가지고 있는 사람은 장비 도취자가 아니다.  카메라를 괜찮은 사진보다 많이 갖고 있다면, 장비 도취자일 가능성이 있다.  기술적인 정보는 넘치지만 흥미로운 사진은 없는 웹사이트를 가진 사람은 아마 장비 도취자일 것이다.

어떠한 경우에도 이 사람들과 거래하거나, 대화하거나, 그들의 웹사이트를 읽지 말아라.  순진한 이들에게 그들은 지식의 샘처럼 보일 수 있으나 그들의 변태적이고 색이 없는 영혼은 당신을 그들만의 지옥으로 끌고 들어가기 원하며 당신의 영혼이 영원히 렌즈의 선명함에 대해 걱정하게 할 것이다.  이것에 대해 걱정하기 시작한다면 당신은 벽돌로 된 벽이나 시험용 차트 외의 다른 것들은 찍지 못하게 될 것이다.

이 사람들은 쉽게 식별이 가능하다.  여기까지 읽었다면 아마 그들의 웹사이트를 본 적이 있을 것이다.  그들은 언제나 장비에 대한 많은 정보를 가지고 있으나 진짜 사진은 많지 않다.  당신이 좋아하지 않는 사진들로 가득찬 곳에 있는 정보에 대한 주의를 게을리 하지 말지어다.

:: 원문은 kenrockwell.com에 있습니다.   원문을 번역한 것을 퍼온 것 입니다.
재밌게 잘 읽었습니다.
2004.12.18-18:56:52
제목댓글 글쓴이 읽음
싸고 질 좋은 led조명 구하는 노하우입니다. cutefiend 474
독립장편영화 조명작업기 cutefiend 2609
작지만 현장에서 요긴하게 쓰일 수 있는 조명 입니다. 4 Lighting7 21366
모션컨트롤카메라 이해하기 3 - 국내 작업한 작품 위주 file jmkm66 16983
모션컨트롤카메라 이해하기 2 - 특징적인 기능위주입니다. file jmkm66 18630
모션컨트롤카메라 이해하기 1 file jmkm66 20415
노출에 관하여... 6 kimunyeol 22017
촬영의 테크닉(펌) shali 19893
황기석촬영감독님의 <촬영의 이해> II. 3 pearljam75 19895
황기석촬영감독님의 <촬영의 이해> I. 10 pearljam75 24545
영상 기술사로 본 Digital-Cinema의 역사와 발전 방향에 대하여 file 73lang 11813
Zoom Lens 단면도 file zoominzoom 18100
-카메라 구도 3 evesuji 23270
사진가의 레벨(퍼옴) 1 psy5224 13488
시간에 따른 사진가의 단계 (퍼옴) 1 psy5224 11976
www.6mm.co.kr에서 퍼옴 DVX100으로 만든 영화 와 Making Film 1 seasmile 14336
핸폰 액정 촬영에 대해.. 4 sibyukmili 13794
mpeg에 관한 file namjaeb 11946
DVD 와 HDTV (옮김) 2 image220 17289
텔레씨네... toosi 18569
  • 이 게시판의 설정 정보
  • 레벨이 0인 회원은 1시간에 한번씩만 글을 쓸 수 있습니다
  • 이 게시판의 권한 정보
  • 새 글을 쓰실 수 없습니다
  • 댓글을 쓰실 수 없습니다

회원들이 게시판등을 통해 등록한 사진,비디오,게시물등의 저작물은 등록한 회원에게 모든 권리와 책임이 있습니다. 그 외의 컨텐츠는 기본적으로 크리에이티브 커먼즈 저작자표시-비영리-변경금지 2.0 대한민국 라이선스"를 따릅니다.저작권에 위배되는 자료가 있을때는 민원창구를 통해 알려주시면 확인후 즉시 삭제 하겠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