자유게시판
12,698 개

소소하게 수다나 떨자는 곳입니다. 무슨 얘기든지 좋습니다.
아무거나 한마디씩 남겨주세요.(광고만 아니라면).

장 뤽 고다르(1930~2022)가 세상을 떠났습니다

eastwood
2022년 09월 17일 20시 18분 12초 19454 1 5

Jean-Luc_Godard_at_Berkeley,_1968.jpg

누벨바그의 천재 고다르가 세상을 떠났습니다.

프랑스와 트뤼포, 끌로드 샤브롤, 에릭 로메르, 자끄 리베트, 그리고 마지막으로 장 뤽 고다르가 세상을 떠났습니다.

영화를 좋아하는 시네필 중에 누벨바그와 고다르를 모르는 사람은 없죠.

다소 어렵고 난해한 영화들을 만든 고다르지만, 세계 영화사에 가장 큰 영향을 끼친 영화를 꼽으라면 당연히 오손 웰즈의 <시민 케인>과 고다르의<네 멋대로 해라> 이 두 편이 될 것입니다.

개인적으로 고다르의 <네 멋대로 해라>, <미치광이 삐에로>, <비브르 사 비>는 제가 가장 사랑하는 영화들입니다.

어느 화창한 오후, 라울 꾸따르가  16mm카메라를 어깨에 매고 휠체어에 앉아서 촬영을 하고, 고다르가 그 휠체어를 밀고, 진 세버그와 장 폴 벨몽도가 파리 거리를 건들건들 걸으며, 지나가는 사람들이 처다보던 말던 영화를 촬영하는 장면이 떠오르네요. 영화사를 바꾼 <네 멋대로 해라>가 탄생하는 순간 이었죠.

이제 라울 꾸따르도, 진세버그도, 장 폴 벨몽도도, 고다르도 모두 세상을 떠나고 없네요.

잘가요, 장 뤽

Au revoir, Jean Luc

1 개의 댓글이 있습니다.
로메르
2022.09.27 00:25
편히 쉬시길
글 등록 순으로 정렬되었습니다 글쓴이 날짜 조회
공지
대상이 특정되는 비방,폭로 등의 글은 삭제합니다 2
새글 (속보) 아이폰 14 사전예약 최저가 재입고 리스트 pq4uo658e287oc 2022.10.04 123
새글 연기 활동과 병행하며 일자리를 찾고 계신 후배분들에게 일자리 제안 합니다. (요식업) actpd 2022.10.04 242
새글 배우 서형윤과 유튜버 책사풍후님에 데드 아일랜드 합동 방송 형윤 2022.10.04 1361
연휴가 끝나가네요 화야아 2022.10.03 1763
촬영 끝내고 따뜻한선풍기 2022.10.03 1883
중고차 어디서들 구하시나여 하늘과바다 2022.10.03 2072
우크라이나 전망 플루이드 2022.10.01 4344
일본에서 영화 전문관련 잡지와 신문 등에서 활약하고 있는 기자분과 서울에서 만났습니다.(영 ANDYJIN 2022.10.01 5267
음악하는 친구와 라이브 영상 제작해봤습니다 1 이지금123 2022.09.30 6215
일 구하기 힘드네요... 6 꿈쟁이99 2022.09.30 7459
풋살 함께 하실 선후배님 계신가요?! 용산FS 2022.09.29 7410
단편영화 한편 제작하였습니다. 1 kjl109 2022.09.29 7617
이번에 웹드라마 한 번 만들어 봤습니다! ㅎㅎ 4 태네코디 2022.09.29 7971
예전에 제가 개발한 영화 소품인데요..어떤지 평가좀요. 2 비르투오소 2022.09.29 7991
현장 조명, 녹음팀 막내 도전하고 싶은데 조언 구합니다 1 빈빈이 2022.09.29 8225
드라마 연출부 막내 경험없는데 열정 보여주는 방법은 1 l.y.jin 2022.09.27 10386
오늘은 날이 따뜻~ 2 될거야12 2022.09.27 10370
에릭 로메르와 아오야마 신지 감독님 로메르 2022.09.27 11149
좀 덥습니다.. 1 benzlover 2022.09.24 14672
오랜만에 개인작업으로 배우 프로필 촬영 했습니다 :) 1 100sm 2022.09.24 14968
1 / 635
다음
게시판 설정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