자유게시판
11,257 개

소소하게 수다나 떨자는 곳입니다. 무슨 얘기든지 좋습니다.
아무거나 한마디씩 남겨주세요.(광고만 아니라면).

PD 일기 시리즈 - 코라뮤 41

최강인절미
2021년 02월 19일 00시 30분 46초 55

 

https://youtu.be/coDZODJHcco

 

싸이킥한 목소리 보컬, 아저씨 ost를 부른 매드소울차일드의 보컬 진실

 

레다님을 발견했을 때 영화 아저씨의 ost가 떠올랐다고 이전의 일기 중에서 적었습니다. 그 노래를 검색해서 찾아보니 그 노래의 이름이 Dear라는 것을 알게 되었고 그 노래를 부른 가수는 매드소울차일드의 진실님이라는 것을 알게되었습니다.

아마 영화 아저씨의 ost를 기억하는 분들은 많지만 그 노래의 제목이나 가수를 알고 계시는 분은 드물거라고 생각합니다. 영화 아저씨 ost로 검색하면 만개 정도의 뉴스를 검색 결과로 볼 수 있지만 매드소울차일드 진실로 뉴스를 검색하면 800여건의 결과만을 볼 수 있으니까요

그래서 보컬 진실님은 공중파의 음악방송에서만 볼 수 있습니다. 
(물론 앨범이나 노래 등으로도 진실님의 목소리를 들을 수 있습니다)

찾기 어려운 보컬 진실님에 대한 뉴스나 정보는 리라고등학교 음악과를 졸업하셨다는 것, 매드소울차일드 레이블의 보컬이시라는 점, 영화 아저씨의 ost인 Dear라는곡을 부르셨다는 점 등으로 이외의 정보는 나무위키에 더 잘나와있습니다. 

이런 노래 이외의 정보가 아니라 진실님의 보이스에 대해서 이야기해보려고 합니다. 영화 아저씨를 보던 중에 진실님이 부르셨던 Dear는 어두운 영화의 장면 속에서 절망적인 상황을 탈출하고자하는 마음이 쭈욱 올라가는 고음과 절절한 잔향속에서 드러남과 동시에 어쩔 수 없이 그런 현실에 묶여서 버티는 듯한 느낌을 착가라앉는 목소리로 들려주는 노래라고 느꼈습니다. 그리고 몽환적인 느낌이 영화 아저씨의 분위기와 너무나 잘어울렸고요.

유희열의 스케치북에서 그리고 복면가왕에 출연하셔서 말씀하시면서 들려주신 보통 목소리와 느낌은 고음을 자유자재로 내시는 보이스가 아니라차분하게 만들어주는 달라붙는 목소리였습니다. 

솔직히 진실님에 대해 검색하면서 사람들의 썰이나 이런 내용도 적고 공식적인 뉴스도 적어서 찾기 어려웠습니다. 그나마 매드소울차일드 관련 기사 등에서 짤막하게 지나가는 내용으로 진실님 관련 내용이 나왔을 때 오 찾았다! 하는 느낌으로 조금씩 더 알게되었습니다.

그래도 가수는 자기의 목소리와 노래로 말하는 분이라고 저는 생각합니다. 그렇기에 가수 진실님의 마음은 진실님의 노래들로도 충분히 느낄 수 있다고 생각합니다.

하지만 역시 그래도 좀 더 대외활동을 해주시면 정말 좋을 것 같다는 아쉬움이 남습니다.

오늘은 디테일한 내용보다는 매드소울차일드의 보컬이신 진실님의 노래 Dear에 대한 주관적인 느낌 위주로 이야기해보았습니다.
제 개인적으로 느낀 부분이라 다르게 느끼신 분도 있으실거라 생각합니다. 그래도 좋은 영화와 좋은 노래라고 느끼셨을거라 생각하며 마치겠습니다

감사합니다. 

글 등록 순으로 정렬되었습니다 글쓴이 날짜 조회
공지 대상이 특정되는 비방,폭로 등의 글은 삭제합니다 1
아이에게 소리나는 신발을 신기는 이유 죠르디의꿈 2021.03.03 18
헤메 포트폴리오 구하시는분 있으신가요? 씨네원 2021.03.03 17
알겠어 알겠다고 ㅋㅋ 나닝구렝 2021.03.03 40
제로콜라 먹는 사람 특징 1 가리비찜 2021.03.03 41
오늘 너무 추운거 저만 그래요 ? 동키마우스 2021.03.03 17
연기자를 위한 카페 akdrnxodrn 2021.03.03 58
연기레슨 받고 싶습니다 추천해주세요 2 시에스타 2021.03.02 236
입냄새가 나는이유 가리비찜 2021.03.02 222
보조출현 질문 있습니다 ! 1 동키마우스 2021.03.02 191
'수묵화' 작가님 관련해 아시는 분! 도와주시면 감사하겠습니다 슬슬슬슬슬 2021.02.27 284
유튜브 영상 질문 있습니다 ~ 1 동키마우스 2021.02.26 326
요즘 촬영 허가 어떻게 받으시나요?? 1 최찬민 2021.02.25 730
예의 있게 못오면 못온다고 연락합시다;; hjhjhjhjj 2021.02.25 815
너무 야한 치킨 ㅋㅋㅋ 죠르디의꿈 2021.02.25 533
아빠와 나 나닝구렝 2021.02.25 225
판다는 슬플때 혼자 앉는다... 1 루시안장인 2021.02.25 228
삼촌 컴퓨터의 팔만대장경 하늬바람님 2021.02.25 112
연예인들 학폭 논란으로 난리네요 ... 1 동키마우스 2021.02.25 215
프로필 투어 다니는 배우분들 무시하는 놈 이야기에 분노하는 배우들 이야기 영상기록입니다. Forcasting 2021.02.24 281
혹시... 여러분들이라면 지원 하시겠습니까? 4 팩토리보이 2021.02.24 311
게시판 설정 정보
댓글이 달린 게시글은 삭제 불가
답글이 달린 댓글은 삭제 불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