자유게시판
11,796 개

소소하게 수다나 떨자는 곳입니다. 무슨 얘기든지 좋습니다.
아무거나 한마디씩 남겨주세요.(광고만 아니라면).

독립 영화 출연료 관련

hooon
2021년 09월 10일 00시 32분 40초 561 3

저는 10여년간 상업/드라마쪽에 있다가

지금은 새롭게 작게 시작하고 있는 상황입니다.

 

약 한달간 믿고 프로필 보내주신 소중한 (약 2000명)

배우님들에게 너무 죄송한 글이 될지도 모르겠습니다.

 

오늘 다른 단편 작품인 6인 배우 출연,

단편 1회차 촬영에 하루 10만원 출연료 책정 글 때문에

처음으로 황당한 일을 겪었는데요

물론 만족할 수 없는 출연료 맞습니다.

죄송스런 출연료죠.

 

그런데 이전 작업의 영상마다 출연료는 달랐습니다.

오히려 너무 많이 준 경우도 있었죠.

인지도 없는 단역에게 3회차로 회차당 100만원을...

그분들이 많이 받았다고, 잘 받았다고, 이렇게 받았다고 자랑하던가요??

그런 얘기는 못 들어보셨나요?

 

오늘 모집 등록 후 5시간만에 400통이 왔습니다.

아시겠지만 작은 작품도 그 중에 결정해야 한다면 경쟁률이 어마어마합니다.

 

필커 무명 배우님들의 경쟁률이 한 배역당 적어도 300:1에서 2000:1 정도 입니다.

 

모두 25세 이상 성인이고 스스로 결정한 문제고 모두 공감하고 보내주신거죠.

그래서 감사하고 죄송하기도 한거고요.

 

적은 출연료가 적당하고 당당하다는게 아니라

출연료가 적으니 가능하신 분들에게 지원을 요청한 것이고요.

 

최근들어 상업쪽 제작자들에게서 자꾸 이런 얘기가 전보다 심해지는 분위긴데요.

아시는 분들은 아실겁니다.

 

평소에 겪어보지 못해서 잘 이해 못하다가 오늘 확실히 알았네요.

 

중요 배역들은 더더욱 지인 또는 인맥,

검증된 분들로 하라는 분위기...

기획사 통해 정확히 하라는 분위기

캐스팅 전에 그 배우 잘 알아보고 결정하라는 분위기.

어떤 배우인지 의심부터 해야 한다는 분위기...

참 씁쓸하네요...

 

코로나 떄문인지 문제가 자꾸 전보다 더 불거지나 봅니다.

 

대부분 중요 배역은 내부적으로 진행하고

필커에서는 중요하지 않는 주변 배역만 모집해왔다는 얘기죠.

그럼에도 불구하고 경쟁률이 어마어마 합니다.

 

저는 다시는 필커에 모집 글을 올리지 않을 겁니다.

 

상업쪽 지인들은 웬만하면 만류하고

다른 루트로 돌리라고 할 생각입니다.

 

필커가 계속 유지되려면 개인 정보 공개를 해야 한다고 생각하고

댓글 쓰는 사람들도 정보 안보이니 숨어서 하고 사기 제작자들도 있고...

 

출연료에 대해서 명확하게 선을 만들어서 말 못하게 하지 않으면 계속 문제 생기고

서로간에 불신만 생기게 될겁니다. 이 문제가 얼마나 오래된건데...

 

꼭 필요할 때만 왔지만 10년간의 필커를 끝냅니다.

 

 

3 개의 댓글이 있습니다.
Profile
루우
2021.09.10 07:07
자본주의의 자유시장경제적으로 생각한다면 아무런 문제가 없을듯.
미꾸용
2021.09.10 11:30
뜻이 그러시면 그리하십시요~~
탐크루즈
2
2021.09.10 20:08
2000명이면..
해당 배역에 괜찮은 배우로 열명,
최종고심에 3명이면 끝입니다.

이미지 안 맞지만 괜찮은 배우 수십명 빼면
1900명 이상의 자칭배우, 배우지망생들인데
그들이 떠들어 대는 거에 상처받고 신경쓰실 필요 없습니다.
그냥 묵묵히 제 갈길 가시면 됩니다.

좀 다른 얘기지만,
스텝들은 그래도 최저임금이 강화되서
법적인 보호가 계속 강화되는 추세입니다.
주연들 출연료는 날이 갈수록 폭등하고, 스텝들 임금은 법적보호받고
부족분은 어디서 메꿀까요?

바로 무명 조단역 배우들 출연료입니다.
배우들은 작품할 때 마다 매번 상처받고 스트레스 받습니다.
독립작품 연출자들의 태도나 출연료에 상처받은 경험은 이루 셀 수 없습니다.

다시는 필커 안 하겠다 하시지만
유명배우, 독립 스타배우, 지인찬스 실패하면
사실 한번의 구인글로 이정도 방대한 데이터에, 가성비 있는 배우 발굴할 수 있는
사이트는 지구상에 없다고 단언합니다.
분명히 다시 돌아오실 겁니다.

정당한 이의는 최선을 다해 수용하도록 노력하고
자기 분수도 모르는 배설은 그냥 한 귀로 흘리면 됩니다.
배우만의 문제가 아니라 스텝, 모든 구성원의 문제라고 봅니다.
글 등록 순으로 정렬되었습니다 글쓴이 날짜 조회
공지 대상이 특정되는 비방,폭로 등의 글은 삭제합니다 1
*촬영감독님* 선생님 구합니다! 1 Noo 2021.09.21 6
인하대학교 광고제작학회 학회제 <쑤심제> 오프닝 영상 출연 배우를 모집합니다. 1 크래드짱 2021.09.21 18
연출팀 구인 밴드 어떻게 들어가는지 아시나요! 이정음 2021.09.20 12
다큐멘터리 제작 예술교육 프로젝트에 청소년 창작자를 초대합니다. nomad18 2021.09.20 50
영화 감독 지망하는 사람입니다. 유명한 영화 관련 동아리나 모임 있을까요??? 봉승 2021.09.19 191
고등학교 자퇴생 드라마 현장 스태프 4 이야야양아아하히힣 2021.09.19 275
청소년 영화 제작팀 ‘바코드’ 에서 함께 할 팀원을 모집합니다! LTK 2021.09.19 122
청소년 영화 제작 팀원 모집 로그 2021.09.19 116
글 작가입니다. 같이 협업하여 네이버 웹툰에 올려보실 그림작가 한분 찾습니다. 영화적웹툰 2021.09.18 259
모쏠들이 흔히하는 착각 1위 nnyeaw 2021.09.16 590
영화 촬영/조명 기기 다루고 이에 대해서 배울 수 있는 전문 학원이 있나요? 1 김앤트 2021.09.16 361
안타까운 고졸 직원 1 죠르디의꿈 2021.09.16 397
헐리우드 영화제작 방식 질문? 2 worthwhile 2021.09.16 272
영상공모전 같이 나갈 팀원구해요 (고등학생) Wha9q 2021.09.15 300
미필들은 이해못한다는 사진 1 모아라 2021.09.15 440
대학 졸업작품으로 고등학교를 빌려야하는데 빌리셨던분 있으신가요.... 코코몽뚜 2021.09.15 222
혹시 이런 레퍼런스 아시는 분 계실까요????? 1 moona 2021.09.15 298
배민 사장님 레전드.jpg nnyeaw 2021.09.14 207
이 시각 삼성전자 공장 미국으로 모시는 중 1 MrBang 2021.09.14 140
취미 40대 개인 영상 제작자. 2 만드는사람 2021.09.14 296
게시판 설정 정보
댓글이 달린 게시글은 삭제 불가
답글이 달린 댓글은 삭제 불가